[캐스딘/번역] 첫키스
fic l





"벨라 텔봇이 빅터 헨릭슨에게 키스했어."



"뭐?" 카스티엘은 아무 일 없었다는 듯 수학 숙제를 하고있는 자신의 절친 딘을 흘긋 쳐다보았다.



"벨라 텔봇이 빅터 헨릭슨에게 키스했다고." 캐스의 물음에 고개를 들지도 않고 잘못 푼 문제의 공식을 지우개로 고치며 했던 말을 반복하는 딘이었다. 



"잘됐네." 카스티엘은 혼란스러움에 미간을 좁히며 딘을 쳐다보았다. "왜 나한테 말하는 거지?"



한숨을 내쉰 딘은 마침내 캐스와 눈을 마주쳤다. "왜냐면," 딘이 성질내며 대답했다. "벨라는 가뜩이나 짜증나는 애인데 걔가 나보다 먼저 첫키스를 했으니까 그렇지."



그에 눈동자를 굴리는 캐스였다. "또 이 얘기야?" 그는 하던 숙제로 눈을 돌렸다. 영어 문제가 얼마 안 남은 상황이었다. 



딘은 다시 관심을 끌기 위해 그의 팔을 툭툭 쳐댔다. "불공평한 일이라고." 그가 불평했다. "봐, 베키 로즌까지 다른 사람이랑 키스했다니까?"



"듣고있어, 딘." 카스티엘이 짜증난다는 듯 말했다. "그 얘기 이만번은 했을 걸." 딘이 또다시 그를 툭 치자 캐스는 두번째로 고개들어 그를 쳐다보았다. "뭔데?" 그 역시 성질내며 말했다. "너한테 기회가 없는게 아니야. 너랑 키스하려고 줄 선 여자애들이 널리고 널렸을 걸." 그의 말은 사실이었다. 학교에서 인기가 많고 매력적이기로 소문난 캐시 로빈슨과 리사 브랜든이 딘에게 반했기 때문이었다. 하지만 딘은 그들 중 어느 누구에게도 관심을 주지 않았다.



그 얘기에 딘은 얼굴을 붉혔다. "하지만 걔네랑 키스하긴 싫다고." 그렇게 중얼거리고선 고개를 휙 돌리는 그였다.



카스티엘은 딘이 어쩌자는 속셈인지 알 수 없었지만, 적어도 아까보다 더 짜증난다는 것만큼은 확신할 수 있었다. "딘." 그가 입을 열었다. "다른 사람을 받아들이지도 않을 거라면 그거에 불평해서는 안되는 거야. 네가 그 정도로 신경을 썼으면 이미 다른 사람과 키스를 하고도 남았겠지. 하지만 신경을 쓴 적도 없잖아. 그러니-"



"너랑 키스하고 싶어." 



딘이 여전히 시선을 돌린 채 말을 끊었다. 



전혀 예상치 못한 상황인데다 뭐라고 대답해야할지도 알 수 없었다. "나...라고?" 캐스는 말을 더듬으며 경계를 풀었다. "나... 나랑 하...고 싶다고?"



"그래, 멍청아." 딘이 마침내 절친에게 시선을 던졌다. "이 얘기를 계속하면 네가 알아챌 줄 알았지." 그러고선 한숨을 푹 내쉬었다.



캐스는 저도 모르게 크게 웃어버리고 말았다. 딘이 고개를 떨구자 캐스는 그를 진정시키려 노력했다. 



"미안해, 딘. 이건... 정말 별 생각 없는 일이거든. 하지만 내가 키스하고 싶은 사람이 있다면, 바로 너야."



"정말로?" 별안간 딘이 밝은 표정을 지으며 물었다.



"정말로." 카스티엘은 그에게 확신을 주며 가까이 다가가 가볍게 입맞췄다. 입술을 뗀 그는 놀란 듯한 딘의 얼굴을 보며 미소지었다. "좋았어?" 딱히 대답을 바라고 한 말은 아니었다.



"음.." 딘은 웅얼대다 그에게 다가가 키스했다. "확실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