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다니엘 래드클리프

(2)
다니엘 래드클리프의 무한 데인드한 사랑 제목을 뭘로 정해야할지 몰라서 ㅋㅋㅋㅋㅋㅋ저렇게 쓰긴 했는데 정확히 말하자면 다니엘 래드클리프가 인터뷰에서 꾸준히 데인드한 언급을 하고있다는게 더 맞겠죠!몇달 전에 올라왔던 짤들이지만 요즘 킬유달도 개봉했겠다 생각난 김에 올려봅니다. Q. 만약 지금까지 연기한 배우들 중 하나와 무인도에 떨어져야 한다면 누굴 데려갈건가요? 그리고 그 이유는?A. 전 아마 데인 드한과 주노 템플을 데려갈 것 같아요. 둘 다 멋진 사람들이죠. 제 여생을 저와 함께한 동료배우중 하나와 보내야한다면 전 이 둘 중에서 택할래요. Q. 꿈꾸던 프로젝트가 있다면 -규모에 상관없이- 그리고 그걸 진행할 수 있다면 어떤 영화가 하고싶나요?A.글쎄요, 지금으로서 저는 <공화주의자들의 대학>이라는걸 하고싶은데요. 바라건대 <킬유달>을 감독한..
데인 드한, 다니엘 래드클리프 주연 <킬 유어 달링스> 국내 개봉 확정 예전에 상영회 갔다오고 나서 지인분들과 말하기를, 킬유달은 국내개봉 했으면 좋겠지만 안했으면 좋겠다(...)고 장난으로 그랬는데결국 국내개봉 하는구나!!! 어예!!!! 아침에 접속하자마자 포스터 뜬거 보고 깜짝 놀랐다 ㅋㅋㅋㅋㅋ갑자기 국내개봉이라니 이게 무슨 경사야ㅠㅠㅠ 포스터는 각각 이렇게.. 이 둘을 붙여놓으면 이렇게 되는데, 구도가 굉장히 마음에 든다ㅠㅠㅠㅠ 이 둘의 관계가 뭔지 바로 알 수 있을 것 같아서 ㅠㅠ 근데 국내 개봉 제목은 킬 유어 달링스가 아니라 그냥 킬 유어 달링인 모양이다. 's' 하나 빠졌을 뿐인데 느낌이 더 오묘해짐...개인적 애정을 죽여라 이 뜻이긴 한데 달링...달링...달링!!!!! 여담이지만, 내가 데인 드한에 입덕한 계기도 사실 킬유달이었고 데이니 미모가 제일 빛나는 ..